“중대재해 없으면 처벌도 없다” … 민주노총, 행동 돌입

“중대 재해가 없으면 처벌도 없다. 노동자의 생명을 보호하라.” 오는 27일부터 중대재해처벌법 시행을 앞두고 민주노총 경남본부(본부장 조형래)가 다양한 행동에 나선다. 민주노총 경남본부는 “사업주 단체는 연일 처벌이 능사가 아니라며 중대재해처벌법이 잘못 제정된 법임을 주장하고 있다”며 “정부는 사업주 단체의 입…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