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전속결’ 고준위핵폐기물 계획, 원전지역과 갈등 심화

행정예고 4주 만에 원전 내 핵폐기물 임시저장을 사실상 합법화하는 기본계획을 확정하면서 갈등이 더 커지고 있다. ‘졸속’ 논란에도 정부가 속전속결로 추진에 나서자 원전이 밀집한 지역의 반발이 거세다. “국민이 들러리냐, 핵발전소 주민은 호구냐” 국무총리 소속 원자력진흥위원회가 10차 회의를 예고한 27일, 부산에…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