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매매 광고·업주 무더기 적발, 법원 공무원도 개입

불법 성매매를 광고하고, 알선한 이들이 무더기로 경찰에 적발됐다.25일 부산경찰청 강력범죄수사대는 성매매알선 등 행위의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성매매 광고 온라인 사이트 운영자 A씨와 성매매 업주 B씨 등 7명을 구속하고, 23명을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은 성매수 남성 등 92명도 같은 혐의로 불구속…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