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스업체 3명 등 부산 오미크론 감염 34명

[기사보강: 7일 오전 10시]부산의 한 시내버스 공영차고지에서 오미크론 감염 사례가 나와 임시선별검사소를 현장에 설치하는 등 부산시가 바짝 긴장하고 있다.부산시는 6일 정례브리핑에서 “부산 금정구 3개 시내버스 업체의 사업장과 관련해 12명이 추가 확진됐다”라고 밝혔다. 지난달 29일 유증상자 1명이 나왔고, 이후 …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