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형준 시장도 자격 없다” 노동·시민단체 반발

박형준 부산시장의 부산교통공사·도시공사 사장 임명과 관련해 여진이 계속되고 있다. 시민사회단체와 노동조합은 ‘퇴진 요구 카드’까지 꺼내 들었다.비판에서 퇴진 요구까지… 갈등 격화 ‘부적격 적폐인사 사장 임명, 박형준 시장 퇴진 노동시민사회 공동 집회’가 열린 24일 부산시청 광장. “저는 이렇게 이야기하고 싶…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