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창] 시월 마지막날, 은행나무 길에 취하다

시월의 마지막날인 31일 경남 거창군 거창읍 의동마을 은행나무 길에 가을정취를 만끽하려는 인파로 북적이고 있다.

기사 더보기